워크런

집합·라이브

이러닝

우편원격교육

닫기
우편원격교육 닫기
경영show
인문교양show
리더십show
자격증show
외국어show
생산품질show
산업특화show
18세기의맛-취향의탄생과혀끝의인문학
검색영역
이미지 우편원격 독서 18세기의맛-취향의탄생과혀끝의인문학
교육비
30,000원
학습기간
1개월

학습개요

고용보험
비환급
정원
500명
교재
18세기의맛-취향의탄생과혀끝의인문학
강사
정명일
수료기준
  • 1. 반영 비율 리포트 100%
  • 2. 리포트 총 평균 60점 이상(100점 만점 기준)

과정소개

강좌소개

18세기, 맛의 역사를 담다
맛을 중심으로 세계사의 단면을 소개하는 『18세기의 맛』. 먹고살기 위해 먹던 ‘먹을거리’에서 ‘맛’의 차원으로 변화하던 시기, 고급스런 음식이 대중화되기 시작한 시기, 이국적 음식이 세계화 되는 변화가 일어난 시기, 18세기는 음식의 맛이 혀끝에 한정되지 않고 문화, 교류, 경제, 사회와 복잡하게 엮여 흥미로운 현상을 보였다. 이 책은 한국과 세계의 18세기를 다각적 시각으로 연구하는 ‘한국18세기학회’의 인문학자 23명이 프로젝트로 기획하여 쓴 글들을 엮은 것이다.

18세기 조선, 봄철에만 먹을 수 있는 서울음식 복은 복사꽃이 지기 전에 먹어야 참맛을 안다고 했다. 그러나 독이 든 이 음식은 중독사고가 잦아 사대부들 사이에서도 논쟁이 뜨거웠으며, 홍차에 타 마시고 장식으로 부를 과시했던 설탕은 사탕수수 농장에서 착취당한 노예들의 죽음을 대가로 즐긴 맛이었다고 한다. 맛을 위해 목숨을 걸기도 하고 가난의 그림자가 드리우기도 했으며 때론 통치술로도 이용되었던 18세기 맛의 향연을 만나볼 수 있다

교재정보

18세기의맛-취향의탄생과혀끝의인문학 교재명 18세기의맛-취향의탄생과혀끝의인문학
저자 안대회 외 2인
출판사 문학동네
출판일 2014.02.28
페이지 320
18세기, 맛의 역사를 담다
맛을 중심으로 세계사의 단면을 소개하는 『18세기의 맛』. 먹고살기 위해 먹던 ‘먹을거리’에서 ‘맛’의 차원으로 변화하던 시기, 고급스런 음식이 대중화되기 시작한 시기, 이국적 음식이 세계화 되는 변화가 일어난 시기, 18세기는 음식의 맛이 혀끝에 한정되지 않고 문화, 교류, 경제, 사회와 복잡하게 엮여 흥미로운 현상을 보였다. 이 책은 한국과 세계의 18세기를 다각적 시각으로 연구하는 ‘한국18세기학회’의 인문학자 23명이 프로젝트로 기획하여 쓴 글들을 엮은 것이다.

18세기 조선, 봄철에만 먹을 수 있는 서울음식 복은 복사꽃이 지기 전에 먹어야 참맛을 안다고 했다. 그러나 독이 든 이 음식은 중독사고가 잦아 사대부들 사이에서도 논쟁이 뜨거웠으며, 홍차에 타 마시고 장식으로 부를 과시했던 설탕은 사탕수수 농장에서 착취당한 노예들의 죽음을 대가로 즐긴 맛이었다고 한다. 맛을 위해 목숨을 걸기도 하고 가난의 그림자가 드리우기도 했으며 때론 통치술로도 이용되었던 18세기 맛의 향연을 만나볼 수 있다
교육신청
다운로드영역
결제영역
TOP

로그인

닫기